온천・숙박

도치기현은 원천(源泉) 수가 약 630개나 되는 일본 굴지의 온천 천국. 일본 최상급의 인기와 방문객 수를 자랑하는 온센쿄(온천마을) 중에서 엄선한 온천을 소개.
기누가와 온천

기누가와 온천

도심에서의 교통편이 무척 편리! 간토의 도시 근교 관광지

  • 기누가와 강가에 여관(일본식 숙박시설)이 즐비하게 늘어선 간토에서도 손꼽히는 대형 온천지. 철 따라 변하는 계곡미는 도쿄에서 찾아 오는 수 많은 방문객을 매혹시켜 준다. 라인 쿠다리 뱃놀이나 래프팅 등 기누가와 강에서만 즐길 수 있는 액티비티도 추천.
나스 온천

나스 온천

유황 냄새와 역사의 정서가 풍기는 고장

  • 희고 탁한 유황온천물이 특징적인 니고리유. 개탕(開湯)된 지 1,300년 역사를 가진 공동욕탕 "시카노 유"는 온천마을의 상징적인 존재로서, 오늘도 온천 이용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시오바라 온센쿄(온천마을)

시오바라 온센쿄(온천마을)

계류 산책로도 추천

  • 한 지역에 다양한 온천 천질을 가진 온천이 집중된 온센쿄(온천마을). 계류를 따라 정비된 산책 코스도 많다. 상쾌함을 선사하는 자연 그리고 여름 피서지로서도 인기.
유니시가와 온천

유니시가와 온천

사무라이 전설이 전해지는 산속 마을의 온천

  • 전쟁에 지고 도망을 하던 사무라이가 용출되는 온천을 발견하고 상처를 치유했다고 하는 온천지. 겨울에는 경관 조명이 붉을 밝힌 설풍경에다 환상적인 광경이 펼쳐지는 "가마쿠라 축제"를 개최.